어학3 Final

영국에서 학*석*박사 Degree 과정을 계획하시는 분들의 사전학습이 될 수 있는 ‘English Course 영어연수’에 대한 SAY생각입니다.

국내의 고등학교를 졸업한 학생들은 학사 예비과정인 파운데이션 과정 Foundation Course 을 이수해야 영국대학의 학부입학이 가능하죠.

파운데이션 과정 입학을 위한 영어요구조건은 IELTS 5.0-5.5입니다. 이 성적이 없는 경우 어학연수가 필요하겠죠. 하지만 국내에서 학원을 다니면서 준비해서 나가는 학생들도 상당히 많습니다. 본인의 능력, 상황에 따라 선택하시면 되겠고요.

또,

국내에서 학사를 마친 후 영국으로 석사(MA,MSc 등)를 진학할 때, 유학전공 Subject 이 같을 경우 direct 입학이 가능합니다.

그럴려면 영어 요구점수, IELTS 6.5-7이 요구되지요.

이 성적이 없거나, 설사 있다고 하더라도 수업을 따라가기 어렵다고 판단되는 이들은 그 대학 내에 개설된 석사예비과정인 프리마스터 과정 Pre-Master’s Course or Graduate Diploma Programme 이나 어학연수를 하시고 degree course로 넘어가면 되지요. 이 때도 마찬가지로 개인의 능력, 상황에 따라 한국에서 IELTS 성적을 취득한 후에 나가도 되고, 미리 영국에 들어가서 연수를 통한 워밍업을 한 후 수업을 시작해도 되겠습니다.

당연히 degree과정 외에 추가로 시간과 돈이 드는 계획이기 때문에, 무리하게 영어언수와 프리마스터 과정을 밟으라고 하기에는 조금 이상한 감이 있습니다.  늘 이 부분이 고민거리가 되는데요,

솔직히 말씀드리면,

영국의 석사과정이 매우 빡빡하고 어렵기 때문에 여유가 된다면 ​하는 것을 권하고는 싶습니다.

IELTS 6.5-7은 단지 영국 대학들이 외국학생에게 형식적으로 요구하는 성적에 불과합니다. 

막상 대학(원) 과정에 들어가면 도움을 주고받을 만한 한국학생이 많지도 않고 에세이와 프리젠테이션, 읽을서적들의 압박으로 잠을 설치는 것이 영국 대학과정니까요. 

이 부분은 여기까지만 말씀드리고요, (프리마스터과정과 파운데이션 과정에 대해서는 세이에 별도로 문의하시면 됩니다.

Wimbledon School of English

Torquay International School

LSI Portsmouth

Excel English

The English Language Centre, Brighton

Eastbourne School of English

English in Chester

Cambridge Academy of English

The English Language Centre, Bristol

BEET Language Centre

만일 사전 학습으로 영어연수를 결정했다면,

어학기관!  도대체 어떤 기준으로 어떻게 선정해야 할까요?

* 선택 1_대학부설 영어교육

궁극적으로 본인이 진학하고자 하는 대학 또는 Pathway 과정(파운데이션, 편임, 프리마스터 과정)을 제공하는 대학이 마음속으로 정해졌으면 그 대학교에서 운영하는 영어 프로그램을 살펴 보세요.

본인이 과정을 무사히 이수하는데 도움을 줄 Academic English  를 가르쳐주는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이 선택을 하면 과정이 다른 과정으로 이동될 때 이사를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어지죠. 그리고 캠퍼스에서 쭉~ 있으면 되는 장점이 있고요.

하지만 알아두실 것은, 대학교 영어 프로그램이 일반 사설기관에서 하는 학원프로그램들보다 비용이 비쌉니다.

보통 주당 250파운드 이상. 학비면에서 단점이 있을 수 있죠. 장기 등록을 한다고 해도 디스카운트률이란 것이 대개 없고요. 이 선택 시에는 본인의 성향파악과 계산기를 두드려 보고 유학원(세이)과도 충분한 상의를 하면 좋겠어요.

* 선택 2_사설영어교육

궁극적으로 진학하고자 하는 대학과 Pathway 과정(파운데이션, 편임, 프리마스터 과정)을 제공하는 대학과는 별도로 유학 비용에 촛점을 맞추거나 다른 도시경험을 원하는 이들은, 영국 내 quality 있는 사설 영어기관들을 살펴 보세요.

이 때는 다소 어려움을 겪을 수 있습니다. 이유는 영국이 영어교육의 메카라고 볼 수 있기 때문에 학원의 종류도 과정도 너무 많습니다. 또 유학원들마다 소개하는 포인트들도 조금씩 다르고 하여.. 선정에 어려움을 느끼죠.

이 때는 다음의 포인트롤 고려하세요. 그러면 얼추 어느 학원이 본인과 맞을지 결정할 수 있습니다.

*** 사설 영어학원 선정 시 고려사항 

 

1. 영어 학원이 제공하는 프로그램들 

어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지를 보면 그 학원의 수준을 가늠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CELTA, DELTA, TEFL과정과 같은 영어교사 트레이닝과정을 가지고 있는 학교들은 수준이 나쁠 수 없습니다. 이 과정은 영국인들도 많이 듣는 과정으로 학생들이 트레이니들로부터 프리 추가 수업을 들을 수 있는 혜택을 누릴 수도 있습니다. 학교가 여간 자신이 없고서는 이런 프로그램을 러닝하진 않으므로 이 과정이 있다면 그 학원들은 괜찮습니다.

그리고 Exam programme 이 다양한지, 본인이 치르고자 하는 영어시험 대비코스를 가지고 있는지 보는 게 필요하겠죠. 시험대비반을 잘 갖추고 있고, 학생들의 패스율, 피드백이 좋고, 시험을 치르는 기관과 잘 연계가 되어 있다면 또 좋은 학원으로 간주해도 좋습니다.

그 외에 비지니스 영어나 일반 영어는 얼마나 세분화되어 쪼개어져 있는지 정도만 체크하면 되겠습니다.

2. 영어학원의 위치: 학교가 아무리 좋아도 위치가 본인과 맞지 않으면 안되겠죠.

3. 영어학원이 어떤 Accreditation Partners 를 가지고 있는지

이는 학교의 시험성적을 보는 것과 같겠죠. 학교가 얼마나 수준을 인증해주는 기관과 활발히 일하고 또 inspection에 임하는지 알 수 있죠. 오래된 membership은 아니지만 최근에 그들의 교육수준과 복지에 대한 명성을 자랑하는 10개 사설 독립학교들의 모임인 TEN Schools 이 주목받고 있죠.

이 학교들은 다 수준이 좋다고  봐도 됩니다.

elc accreditation

4. 학생들의 국적 비율

국적비율은 큰 의미가 없다고도 할 수 있을만큼 현재 영국의 사설 영어학교들에는 (런던을 포함) 한국인이 많지 않습니다. 체인스쿨이건, 독립스쿨이건 세이에 문의하시면 아래와 같은 예로 국적 비율을 알려드립니다.

아래는 일례로 Euro centre 의 국적비율을 보여드렸습니다. 일반적으로 이런 체인학교 말고 독립학교들의 경우 한국학생이 5명 미만인 곳도 많습니다.

nationality mix

5. 학비

말할 것 없이 주요 포인트겠죠.

6. 학원의 Social media를 통해 학교의 daily news들을 살펴보거나 학생들의 진솔한 피드백들을 체크

학교들은 요즘 너나 할 것 없이 SNS 활동을 합니다.

자세히 보시면 학교에서 학생들을 위한 어떤 활동을 하는지 그리고 학생들의 반응 또한 살펴볼 수 있습니다.

elc bristol sns1

어학원 선정에서부터 지원, 비자수속, 출국안내, 현지 팀을 통한 복지까지 

세이는 여러분의 안전한 유학을 위해 애쓰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