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예술경영 석사, 예비과정 정리

캡처

안녕하세요,

세이입니다.

오늘은 가장 인기 있는 영국 석사 전공중에 하나인 ‘예술경영/정책 석사과정’에 대한 몇가지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영국 유학 전공중에 단골메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이젠 실로 많은 대학교들에서 전공을 개설하고 있고요. 요즘은 국내도 마찬가지지요.

영국의 예술경영 석사가 국내에 인기를 끈지도 한참 된 것 같습니다.

영국에서 이 학과가 처음 문을 연 것이1974년 City 대학교였다고 하니 역사가 그리 오래된 학문은 아닙니다만, 국제사회 및 다문화간 이해, 새로운 시대의 트렌드를 응용한 예술정책과 문화발전을 위해서 앞으로도 당분간은 수요가 줄어들지는 않을 분야로 예측됩니다.

저희를 통해 진학하시는 분들도 학부를 졸업한 지 얼마되지 않은 분들에서부터 다년간 관련 분야의 경력을 보유한 문화정책가나 아티스트, 예술감독들까지 다양한 백그라운드의 분들이 입학하고 있습니다.

석사과정 추천 대학교 및 학과명

Goldsmiths – MA Arts Administration and Cultureal Polity

City- MA Culture, Policy and Management

Leeds – Arts Policy and Management (MA)

Warwick – Arts, Enterprise and Development – MA

Birkbeck – ARTS POLICY AND MANAGEMENT (MA)

KCL - Arts & Cultural Management MA / Cultural & Creative Industries MA

대학선정 시에는

대학교 랭킹과 이름도 중요하지만, 얼마나 본인이 일하고자 하는 분야를 잘 아는 대학인가,

인턴쉽, work placement 등을 통해 나에게 ‘관련 분야에서 일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주는가,

이 학과에서 박사과정의 주요 논문은 어떤 것을 내놓는가..

등을 통해 본인에게 최적의 전공 및 대학을 만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전공 특성상 대학이 위치한 도시도 무시할 수는 없겠습니다. 그 대학이 위치한 도시에서 어떤 문화적 행사들이 벌어지고 있는지, 산학연계가 활발한지를 보는 것도 놓치면 아쉬울 포인트겠습니다.

오늘은 이 학과정이 다루는 콘텐츠에 대해 제가 길게 서술하기보다는

믿을만한 Pathway provider인 Into에서 제공한 정보를 공유해 보지요.

마침 상기에 제가 리스트하기도 한 대학들의 과정도 소개되었군요.

https://intoglobal.blog.me/221483390140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또, 한국 학생분의 과정 홍보영상이 인상적이어서 여기 덧붙여 봅니다. 시티대학교의 CPM을 마친 분이시군요.

https://youtu.be/_unxO_2pXRs

석사예비과정 (프리마스터)

석사과정으로 바로 들어가기에는 영어나 학업준비가 불안한 분들을 위해 많은 대학들이 석사예비과정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9개월 혹은 6개월의 준비단계를 거쳐서 대학원에 입학하실 수도 있으니, IELTS 성적이 5.5 – 6.0인 분들은 이 방법을 적극적으로 고려해 보시기 바랍니다.

예술경영학 입학을 보장하는 석사예비과정 대학교

- City

- King’s College London

- Newcastle University

- Goldsmiths

- Birkbeck

- Queens University, Belfast

석사과정 및 석사예비과정 문의는 언제든지 저희 세이에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참고: 석사예비과정을 거쳐 예술경영 석사를 한 분의 간단 수기- http://ukuniversity.co.kr/220085261127

감사합니다.

세이 SAY

영국유학을 생각하는 모든 분들께,

세이가 도움이 되어드린다면 좋겠습니다.

세이 인터내셔널(SAY International)

종각역 1번/광화문역 4번출구 Tower 8 16층

Homepage: www.sayinternational.co.kr

Blog: www.ukuniversity.co.kr

Email: info@sayinternational.co.kr

Tel. 02)6339.8243